분양뉴스

  • 익산시, 신혼부부 등에 임대주택 1300세대 특별공급 등록일 2020.09.07
  • 전북 익산시가 오는 2025년까지 청년층과 신혼부부 등에 1300세대를 특별 공급하기로 했다.

    7일 익산시에 따르면 현재 관내에 건설 중인 임대주택은 3개 단지 682세대이며, 민간 및 공공에서 계획 중인 임대주택은 7개 단지 4239세대이다. 

    시는 이를 통해 향후 5년간 임대주택 총 10개 단지 4921세대가 공급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 중 1300세대를 청년과 신혼부부 등에 주변 임대시세의 70 ~ 85% 수준으로 저렴하게 특별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시는 앞으로 건축심의 시 소형평수(15평 이하)를 설계에 반영하도록 하고, 법적 기준보다 저렴한 임대료로 특별공급을 확대하도록 사업자에 권고할 방침이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청년층과 신혼부부 등을 대상으로 하는 특별공급을 통해 젊은 층의 자립여건 마련 및 정주 여건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출처: 프레시안
    https://www.pressian.com/pages/articles/2020090713230684681?utm_source=naver&utm_medium=search#0DK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