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양뉴스

  • 한국토지주택공사, 부천상동 ‘행복주택’ 630가구 공급 “중소기업 근로자 우선공급 실시” 등록일 2021.07.07
  • 현재 전국적인 주거 환경 구축에 힘 쏟고 있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부천상동에 행복주택 입주자를 모집한다. 전용면적은 ▲16㎡ 174가구 ▲26㎡ 114가구(주거약자용 40세대) ▲36㎡ 116가구(주거약자용 24세대) 44㎡ 224가구 등 총 630호 가구다.

    금회 공급되는 부천상동 행복주택은 중소기업근로자를 우선으로 하는 임대료가 저렴한 공공임대 주택이다. 대학생(취업준비생 포함), 청년(만19세~39세 이하), 신혼부부 등 사회활동 계층의 주거비 절감과 주거안정을 위해 학교와 직장이 가까운 곳이나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한 곳에 조성된다.

    우선 교통 여건으로는 송내역이 초역세권으로 인접되어 있으며, 서울 인천 어디로든 연결되는 편리한 교통에 위치해 있다. 도보3분거리에 1호선 송내역이 있고 수도권 제1순환고속도로와 송내대로, 경인로 등이 인접해 있다.

    주거 공간으로는 라이프스타일을 맞춘 쾌적하고 실용적 주거설계와 입주민을 위한 단지내 생활편의를 도입해 입주자의 주거 만족도를 높이는 데 노력을 기울였다.

    게스트하우스와 주민카페, 무인택배실, 공용세탁실, 공용주방 등이 설치되어 있어 편리한 생활을 누릴 수 있다.

    LH 관계자는 이번에 공급하는 부천상동 행복주택은 주거비 걱정이 큰 계층에게 시세대비 부담스럽지 않은 임대료로 제공하여 안정적인 주거생활을 제공해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신청접수는 7월5일(월)부터 14일(수)까지이며 자세한 내용은 LH 청약센터 홈페이지에 게시되는 공고문을 참고하거나 LH대표콜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출처: 파이낸셜뉴스
    https://www.fnnews.com/news/202107061431012607